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70명| 완치 13,817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54,898명
주호영 "투쟁할 장소는 국회...보이콧 길지 않을 것"
Posted : 2020-07-01 10:20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가장 잘 투쟁할 수 있는 장소는 국회라며 국회 보이콧이 길어지진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오늘 한 방송사와의 인터뷰에서 상임위 활동을 강제 배정된 채로 할 수 없으니 당내 의원들을 대상으로 상임위 조정을 다시 하는 과정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상임위를 강제 배정한 박병석 국회의장에 대해선 권한쟁의 심판 청구를 하겠다며, 앞서 박 의장의 상임위 명단 제출 요구는 합의 개원하지 않고 통합당에 일방적 항복을 요구한 것이라며 지극히 불쾌하고 고압적이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통합당 관계자는 YTN에 오늘 내 상임위원 명단 제출은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며, 우선 현안과 관련해선 특위를 가동해 대응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최민기[choim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