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590명| 완치 10,467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56,852명
통합당 김대호 "30·40 무지"...김종인 "성격에 문제"
Posted : 2020-04-06 15:11

동영상시청 도움말

미래통합당 관악구갑 지역구에 출마한 김대호 후보가 30대 중반에서 40대인 국민은 거대한 무지와 착각을 지니고 있다고 밝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 후보는 오늘 서울 선대위 회의에서 30대 중반과 40대는 태어나 보니 어느 정도 살만한 나라였고, 대한민국이 이 정도밖에 안 되는 것을 보수나 수구 기득권 때문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 세대들은 대한민국이 어떻게 이만큼 성장했는지 모르니 기존 동력을 파괴하는 쪽으로 움직인다며 이것이 문제의 핵심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은 김 후보가 성격상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과거 운동권이었다가 변신한 사람이기 때문에 자기에게 맞지 않는 것에 대해 감정적 표현을 한 것일 뿐 당의 입장은 아니라고 해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나라의 중추를 이루는 30대와 40대가 이번 총선에서 비교적 냉정한 판단을 할 것이라 본다고 강조했습니다.

김주영 [kimjy0810@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