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265명| 완치 10,295명| 사망 269명| 검사 누적 852,876명
이석연 "黃, 공천탈락 무소속 출마자 복당 불허해야"
Posted : 2020-03-18 23:39

동영상시청 도움말

미래통합당 이석연 공천관리위원장 직무대행은 공천 배제 뒤 탈당해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인사들의 '당선 뒤 복당'을 불허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직무대행은 YTN과의 통화에서 무소속 출마자들이 당선될 경우, 21대 국회 임기 내 복당하지 못하도록 당헌을 고치는 방안을 황교안 대표에게 요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공천에서 탈락한 전·현직 의원들이 무소속 출마 선언을 하며 유권자들에게 당선 뒤 통합당으로 돌아가겠다고 약속하는 건 표를 분열시키는 행태라고 지적했습니다.

또, 공천 면접 심사에서 공관위의 결정에 승복하고 선거에 협조하기로 약속한 예비후보들이 탈락 뒤엔 지지자를 동원해 공관위를 협박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대구 수성을에 무소속 출마를 선언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공천을 막천으로 한 책임을 질 사람들이 당내 문제를 왈가왈부하는 건 분수를 넘는 월권이라고 날을 세웠습니다.

송재인 [songji10@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