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265명| 완치 10,295명| 사망 269명| 검사 누적 852,876명
문 대통령 "마스크 생산 늘려라"...대리 수령 확대도 지시
Posted : 2020-03-06 21:57
문 대통령, 마스크 공장 방문…현장 점검·직원 격려
"마스크 업체는 후방기지…물량 늘린 만큼 이윤 보장"
"원자재·인력 부족"…마스크 생산 과정 어려움 호소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다음 주 시행되는 마스크 5부제를 앞두고 문재인 대통령이 마스크 공장을 찾아 생산 물량을 충분히 늘려달라고 주문했습니다.

또, 마스크 5부제에 새로운 불편이 나와선 안 된다며 현재 장애인으로 한정된 마스크 대리 구매 대상도 범위를 넓히라고 지시했습니다.

차정윤 기자입니다.

[기자]
마스크 대란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마스크 공장을 찾았습니다.

직원의 안내에 따라 방진복과 모자를 썼고, 마스크는 따로 착용하지 않았습니다.

문 대통령은 마스크 제조 업체가 코로나19에 맞서는 후방기지라면서, 이윤은 정부가 보장할 테니 생산량을 최대한 늘려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 역시 근본대책은 생산물량을 빠르게 늘리는 게 가장 중요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남는 물량을 전량 정부가 구매해서 다음에 또 국민의 안전에 대비하는 전략물자로 비축할 계획이니까….]

문 대통령이 방문한 업체는 직원을 새로 뽑고 설비를 24시간 가동해 생산량을 2배 이상 늘린 곳.

생산 확대에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원자재 수급과 인력 부족 어려움을 호소했습니다.

[김용준 / 마스크업체 대표 : 필터라고도 하고 여러 가지 멜트블로운, 차징 멜트블로운이라고도 하는데요. 그 제품의 수급이 원활하지 못하고 총생산을 다해도 그쪽 공급이 달리는 편입니다.]

[문재인 / 대통령 : 필터를 비롯한 여러 부자재들 공급이 최대한 빨리 늘어날 수 있도록 노력을 해 주시고….]

다음 주 시행되는 마스크 5부제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장애인에게만 허용된 대리구매 적용 확대를 지시했습니다.

5부제 자체가 불편한 제도인데 새로운 불편이 생기지 않도록 실수요자 입장에서 대책을 마련하라는 겁니다.

몸이 불편한 노인이나 어린이도 대리수령이 가능하도록 관련 지침이 바뀔 것으로 보입니다.

문 대통령은 또 공적 마스크 판매를 시작한 일선 약국에는 사명감을 갖고 나서줬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국민에게도 마스크 생산 물량이 부족한 만큼 서로 배려하는 소비를 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YTN 차정윤[jycha@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