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668명| 완치 10,506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90,960명
'코로나 검사' 심재철 "검사받게 될지 미처 몰라...국민께 사죄"
Posted : 2020-02-25 00:07

동영상시청 도움말

코로나 19 검사 결과를 받고 자가관리에 들어간 미래통합당 심재철 원내대표가 검사를 받게 될지 미처 그려보지 못했다며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서 국민께 사죄드린다고 밝혔습니다.

심 원내대표는 어제 저녁 SNS에 올린 글에서 심려를 끼쳐 송구스럽다며 이같이 밝히고, 자가격리 중인 이들과 가족의 고통을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오늘 긴 하루를 보내고 있다며 새삼 며칠 전 마스크를 포함해 소독제 등이 동났고, 진료소에 사람이 몰려 대기 줄이 길어지는 등 기사에 실린 국민 애환을 뼈저리게 체험하고 있다고도 전했습니다.

심 원내대표는 앞서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토론회에 참석한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의 확진 소식이 전해지자 통합당 곽상도·전희경 의원과 함께 곧바로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관리에 들어갔습니다.

최민기 [choim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