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황교안 "측근 범죄 모를 수 없어...정권 게이트"
Posted : 2019-12-11 11:56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측근들의 범죄를 어떻게 모를 수 있겠느냐며, 누가 몸통이고 정점인지 충분히 판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황 대표는 오늘 '국정농단 3대 게이트 진상조사본부 현판식'에서 끝까지 추적해 한 점 의혹 없이 낱낱이 밝혀 대가를 치르도록 해주길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통령을 정점으로 한 친문 세력들이 권력을 사유화한 결과가 봇물 터지듯 터져 나오고 있다며, 이는 개인 일탈에서 비롯된 것과는 차원이 다른 정권의 국정농단 게이트라고 비판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