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바른미래당 "文 정권 '인사 무능' 재검증"
Posted : 2019-12-05 11:17
바른미래당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지명에 대해 문재인 정부의 '인사 무능'이 재검증된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바른미래당 김정화 대변인은 추 후보자는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시절, 낯 뜨거운 청와대 옹호론만 펼쳤는데 공명정대하게 법과 원칙을 지키는 법무부 장관에 적합할지 의문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거친 화법과 돌출 행동으로 '협치'를 냉각시켰던 추 후보자가 어떻게 국민의 뜻을 모으고, 야당을 설득해 검찰개혁을 이룰 수 있을지 모르겠다며 우려를 표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