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 대통령 "모든 권력기관은 조직 아닌 국민 위해 존재"
Posted : 2019-10-16 22:35

동영상시청 도움말

문재인 대통령은 모든 권력기관은 조직을 위해서가 아니라 국민을 위해서 존재한다는 상식을 명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경남대학교에서 열린 제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에서 우리에게 민주항쟁의 위대한 역사기 있는 한 어떤 권력도 국민 위에 군림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부마민주항쟁은 역사상 가장 길고 엄혹한 유신독재를 무너뜨린 위대한 항쟁이었다면서 오늘 부마민주항쟁을 기념하는 것은 민주주의를 위한 어제의 노력이 더 발전된 민주주의로 확장되기를 희망하기 때문이라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또 많은 국민이 자신의 목소리를 가지고 분출하며 민주주의는 더 다양해지고 다른 이들의 목소리도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아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어 그동안 국가가 피해자들의 고통을 돌보지 못했던 시간이 너무 길었다며 유가족과 피해자에게 사과하고 진상규명과 피해자들의 명예회복, 보상에 힘쓰겠다고 밝혔습니다.

올해로 40주년을 맞은 부마민주항쟁은 지난달 국가기념일로 지정되면서 4.19 혁명과 5.18 광주민주화운동, 6.10 민주항쟁과 함께 4대 민주항쟁으로 자리매김했습니다.

김영수 [yskim24@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