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문재인 대통령 "평화경제는 신성장동력...2045년 통일목표"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문재인 대통령 "평화경제는 신성장동력...2045년 통일목표"

2019년 08월 15일 11시 2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문재인 대통령은 분단체제를 극복하고 평화경제를 구축해 우리 경제의 신성장 동력을 만들겠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광복절 경축사에서 남과 북의 역량을 합치면 각자 체제를 유지하며 8천만 단일 시장을 만들 수 있고, 통일이 되면 세계 경제 6위권이 된다는 전망도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남북 기업에는 새로운 시장과 기회가 열릴 것이고 막대한 국방비와 분단 비용을 줄일 수 있으며, 저성장과 저출산·고령화의 해답도 찾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임기 내에 비핵화와 평화체제를 확고히 해 2032년 서울·평양 공동올림픽 개최, 늦어도 2045년 광복 100주년에 통일을 이룰 수 있도록 기반을 다지겠다고 밝혔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