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속보] 다음 달 도널드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5-16 05:30
앵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다음 달 우리나라를 방문합니다.

지난 2월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이후 교착 상태에 빠진 북미 비핵화 대화의 조속한 재개를 위한 계기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신호 기자!

먼저 청와대 발표 내용 전해주시지요?

기자

오늘 새벽 5시에 청와대 발표가 있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다음 달 방한하기로 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으로 방한하는 건데요.

다음 달 말 개최되는 G-20 정상회의 참석 계기에 방한한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G20은 다음 달 28일부터 이틀 동안 일본 오사카에서 개최되는데 트럼프 대통령이 그 전에 방한할지, 끝나고 나서 우리나라에 올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청와대는 구체적인 일정은 앞으로 외교 경로를 통해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한미 정상회담은 지난달 11일 워싱턴 정상회담 이후 약 두 달 만에 개최되는 것이고, 문재인 대통령 취임 이후 8번째 한미 정상회담입니다.

청와대는 이번 정상회담에서 양 정상이 한미 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과 한미동맹 강화 방안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백악관에서도 동시에 발표가 있었습니다.

백악관은 양 정상이 다음 달 한국에서 만나서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 즉 미국에서 말하는 FFVD를 위한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한미 양국의 동맹과 두 나라 국민 사이의 우정을 강화할 방안도 논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달 미국 워싱턴에서 가진 한미 정상회담에서 하노이 북미정상회담 이후 교착 상태에 빠진 북미 대화의 조속한 재개와 남북미 정상 간의 톱다운 외교의 필요성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과 공감했습니다.

이후 4차 남북 정상회담을 공개 제안하는 등 북미 대화 재개를 중재하기 위한 노력을 해왔는데 아직까지는 큰 진전이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음 달 트럼프 대통령의 방한이 북미 비핵화 대화 재개의 계기가 될지 주목됩니다.

지금까지 YTN 신호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