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여성, 행동거지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여성, 행동거지 조심해야" 발언 논란

2018.07.09. 오후 9:2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최근 잇따르는 군내 성범죄에 대해 여군들이 행동거지를 조심해야 한다고 말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송 장관은 오늘 오전 서울 국방부 영내 육군회관에서 열린 성 고충 전문 상담관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성폭력 근절을 강조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군내 성범죄는 사전 예방이 중요하다며 상담관들에게 그런 면이 있어 보이는 인원을 조용히 불러 교육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송 장관이 말한 '그런 면'이 무엇을 뜻하는지 분명하진 않지만, 여군이 성폭력의 원인을 제공한다는 뜻으로도 풀이돼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제기됐습니다.

이에 대해 송 장관은 오해살만한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면서도 군내 회식 규정에 여군의 행동거지 등의 내용이 포함돼선 안 된다고 말하려던 것이 와전됐다고 해명했습니다.

강정규[live@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