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남북 단일팀, 결과 아닌 과정의 가치 일깨워"
Posted : 2018-02-26 08:56
문재인 대통령은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은 결과가 아닌 과정의 가치를 일깨워주었으며 그 어떤 메달보다 값지고 빛났다고 평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제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이 끝난 뒤 SNS에 글을 올려 국가대표 선수와 코치진, 자원봉사자 등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의 이상화 선수와 일본 고다이라 선수가 걸어온 우정의 길이 한일 양국의 미래로 이어져 있다고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노선영 선수의 눈물도 기억한다. 정말 끝까지 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