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지원 "與, 증인 채택 거부로 국감 무형화"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박지원 "與, 증인 채택 거부로 국감 무형화"

2016년 10월 10일 08시 5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국민의당 박지원 비대위원장은 미르재단과 K스포츠 재단 등의 문제에 대해 새누리당이 증인 채택을 거부하면서 20대 국회 첫 국정감사가 유령감사가 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박 위원장은 오늘 오전 비대위 회의에서 새누리당이 실질적으로 국감을 반대하기 위해 증인 채택에 대해 안건조정을 신청해 국감을 무형화시키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이어 왜 최순실·우병우·차은택 씨 등을 증인으로 채택하지 않고 이승철 전경련 상근부회장만 채택해 여러 상임위를 돌아다니며 정부를 대신해 변명하게 하는지 안타깝다며, 국감 정상화를 위해 새누리당이 단언을 내려줄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