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교사들이 성희롱"...대전·논산서도 '스쿨 미투'
Posted : 2018-09-12 20:14
학교에서 교사에게 성희롱을 당했다는 이른바 '스쿨 미투'가 대전과 충남 논산의 고등학교에서도 나왔습니다.

대전의 한 사립 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은 교사들로부터 성희롱과 성차별을 당했다고 SNS를 통해 폭로했습니다.

여기에는 여성이 납치당하는 이유 중 하나가 짧은 바지 때문이라는 등 교사들이 여성을 비하하거나 성희롱했다는 글이 잇따라 올라왔습니다.

학교 측은 가장 많이 언급된 교사 2명을 수업에서 배제하고 전교생을 상대로 피해 조사에 들어갔습니다.

충남 논산의 한 여자고등학교 학생들도 SNS를 통해 교사들의 성희롱 발언 등을 주장해, 해당 교육청들은 진상 조사를 벌이고 관련 교사에 대한 징계 여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

이상곤[sklee1@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