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시진핑, 김정은에 친서...北-中 우호 강조
Posted : 2018-09-09 21:27
북한 정권 수립 70주년, 9·9절을 맞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특별대표로 북한을 방문한 리잔수 전국인민대표회의 상무위원장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두 나라 우호를 강조하는 시 주석의 친서를 전달했다고 중국 CCTV가 보도했습니다.

시 주석은 친서에서 "북한 정권 수립 이후 70년간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 위원장의 강한 영도 아래 북한 인민들이 사회주의 건설 사업을 꾸준히 추진해 큰 성과를 거뒀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김정은 위원장이 북한의 당과 인민들을 이끌며 새로운 전략 노선을 전면 실행하고 경제 발전과 민생 개선에 주력하고 있다"며 "사회주의 건설 각 분야에서 새로운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북-중 관계를 잘 유지하고 발전시켜 나가는 것은 중국 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방침"이라며 "올해 들어 김정은 위원장과 세 차례 회담을 통해 북-중 관계 발전의 새 장을 열었다"고 강조했습니다.

리 상무위원장은 김 위원장에게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 목표, 한반도 평화와 안정 유지, 대화와 협상을 통한 문제 해결을 견지한다"며 "북한의 적극적인 노력에 매우 감사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북한과 미국이 정상회담 공동 인식을 실행하고 평화와 대화의 좋은 추세를 지키길 바란다"며 "중국은 관련국들과 함께 한반도 문제 정치적 해결을 위해 건설적인 역할을 발휘하길 원한다"고 말했습니다.

김종욱[jwkim@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