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암스테르담 경찰 "중앙역 흉기 난동 사건은 테러 행위"
Posted : 2018-09-02 05:04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중앙역에서 흉기 난동을 벌인 남성은 테러를 저지를 목적이었다고 암스테르담 당국이 밝혔습니다.

용의자는 지난달 31일 정오 무렵 암스테르담 중앙역에서 흉기 난동을 벌여 미국인 여행객 2명에게 중상을 입힌 뒤 경찰이 쏜 총에 하체를 맞고 체포됐습니다.

용의자는 독일 거주 허가를 받은 아프가니스탄 출신 19살 남성으로 알려졌습니다.

네덜란드는 최근 몇 년 사이 벌어진 테러 위협에서 비교적 안전한 나라로 인식됐지만, 최근 대테러 경계 태세를 높여왔습니다.

조승희 [jos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