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국제
    "중, 1967년 갑산파 숙청에 불쾌감 표명"

    지난 1967년 북한의 이른바 '갑산파 숙청' 당시 중국 정부가 김일성 주석의 결정에 내심 불쾌감을 표시했다는 내용의 외교문서가 공개됐습니다.

    미국 우드로윌슨센터가 공개한 외교문서를 보면 평양 주재 루마니아 대사관은 지난 1967년 7월 28일 본국에 보낸 전문에서 갑산파 숙청에 대한 중국 대사관 소속 외교관의 반응을 보고했습니다.

    전문에 따르면 중국 외교관은 갑산파 숙청으로 친 중국 성향의 인사들이 목소리를 내지 않게 된 반면 북중 관계 발전에 부정적인 역할을 한 이들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국전 당시 중국이 엄청난 재원을 북한에 투입했지만 북한 지도부가 이런 희생에 대해 감사를 표시하지 않았다고 비판했습니다.

    우드로윌슨센터의 제임스 퍼슨 연구원은 북한이 최근 '유일사상 10대 원칙'을 39년 만에 개정했다면서 장성택 처형은 김정은 유일 지도체제를 공고화하려는 노력의 맥락에서 분석돼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폭력으로 얼룩진 '축구 경기'…몸싸움에 추격전

    폭력으로 얼룩진 '축구 경기'…몸싸움에 추격전
    [앵커] 정정당당히 실력을 겨뤄야 할 운동 경기장이 선수들 사이의 폭행으로 얼룩졌습니다. 경남도민체전의 축구 경기에서 벌어진 일인데요, 박종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일요일 경남도민체전 축구 준결승 장면입니다. 축구를 하던 선수들이 뒤엉켜 있습니다. 둘러싸여 항의를 받던 한 선수가 얼굴을 맞고 몸을 숙입니다. 이내 양 팀 선수들이 달라붙어 몸싸움을 벌이고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