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부산 '블랙팬서' 조형물 또 파손..."야외 조형물 모두 철거"
부산 '블랙팬서' 조형물 또 파손..."야외 조형물 모두 철거"
Posted : 2018-04-23 14:25
부산 광안리해수욕장에 설치됐던 마블의 히어로 영화 '블랙 팬서' 조형물이 파손된 채 발견됐다. 이번 파손은 지난달 17일 부산 광복로에 설치된 조형물 파손 이후 두 번째다.

오늘(23일) 부산영상위원회은 지난 21일 부산 광안리해수욕장 야외 해변로에 설치된 블랙팬서 조형물이 파손된 것을 수영구청 직원이 발견했다고 밝혔다. 이날 수영구청은 부산영상위원회에 파손 사실을 전달했고, 오늘 영상위 측이 조형물을 철거했다.

부산 '블랙팬서' 조형물 또 파손..."야외 조형물 모두 철거"

마블의 히어로 영화인 '블랙 팬서'의 부산 로케이션 촬영을 기념하는 이 조형물은 부산 중구 광복로, 광안리해수욕장, 해운대구 센텀시티 CGV 영화관 등 부산 내 3곳에 설치되어 있었다.

그러나 지난달 광복로 조형물이 파손되고 이번에 광안리해수욕장 조형물이 파손되어 부산 내 야외 조형물은 모두 철거됐다.

부산영상위원회 관계자는 "조형물 곳곳에 '올라가지 말라'는 문구를 붙였지만, 누군가 올라가 조형물을 밀어 넘어뜨린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애초 이달 말 철거 예정이었던 조형물은 이번 사고로 철거를 일주일 가량을 앞두고 파손됐다.

부산 '블랙팬서' 조형물 또 파손..."야외 조형물 모두 철거"

앞서 광복로에 설치된 조형물을 파손했던 A(32) 씨는 재물손괴 혐의로 경찰에 불구속 입건된 바 있다. 현재 경찰은 조형물을 고의로 훼손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사건 경위 파악을 위해 조사에 나섰다.

YTN PLUS
(mobilepd@ytnplus.co.kr)
[사진 = 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