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기내난동범 집행유예 판결에 피고인·검찰 항소
    기내난동범 집행유예 판결에 피고인·검찰 항소
    여객기에서 난동을 피운 혐의로 구속됐던 피고인이 1심 재판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석방된 뒤 항소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인천지방법원은 항공법 위반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35살 임 모 씨가 징역 1년과 집행유예 2년, 벌금 500만 원을 선고한 1심에 불복해 항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검찰은 오히려 임 씨에게 선고된 형량이 지나치게 낮다며 항소장을 제출했습니다.

    임 씨는 지난해 12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인천으로 가는 여객기에서 술에 취해 승무원을 폭행하고 난동을 피운 혐의로 구속돼 재판에 넘겨진 뒤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풀려났습니다.

    변영건 [byunyg@yt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