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금감원, 파생상품 속여 판 의혹 하나은행 검사
Posted : 2018-10-12 18:40
하나은행이 고객에게 '최고위험' 등급이 매겨진 파생상품을 '중위험'으로 속여 팔았다는 의혹과 관련해 금융감독원이 검사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윤석헌 금감원장은 국회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최운열 의원이 이 같은 의혹을 제기하자 불완전 판매 정황을 인지했다며, 다음 달에 하나은행에 검사를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최 의원은 하나은행이 해당 파생 상품을 5단계 투자위험등급 가운데 가장 높은 최고위험으로 분류했지만, 고객에게 두 단계 낮은 '중위험'으로 설명하고 판매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