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한국은행 설립 이후 첫 본부·금고 이전
    한국은행 설립 후 처음으로 본부와 금고를 옮기는 이사가 시작됐습니다.

    한국은행은 10조 원 이상 현금의 한은 강남본부 금고로 이전을 마쳤고, 이번 주말 발권국 본부를 강남본부 건물로 옮기는 작업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이번 이전은 올 하반기부터 2020년 상반기까지 진행될 한은 본관 리모델링, 별관 재건축 공사 때문입니다.

    이로 인해 발권국은 오는 22일부터 강남본부 건물에서 업무를 시작하고, 총재·금통위원·집행간부 등의 집무실과 조사국 등 대부분 부서는 태평로 삼성 건물로 이전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