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상상력으로 풍부해지는 세상...VR과 드론의 진화
    상상력으로 풍부해지는 세상...VR과 드론의 진화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올해 가전 박람회, CES에서는 가상현실을 뜻하는 VR과 무인 비행선, 드론 전시장이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고 합니다.

    게임을 좀 더 실감 나게 할 수 없을까, 무인 비행선에 사람을 태울 수도 있지 않을까, 이런 질문과 상상이 현실이 되고 있습니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신호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안경을 쓰고 나란히 의자에 앉아있는 이 사람들은 지금 롤러코스터를 타고 있습니다.

    눈과 귀는 놀이 공원에 가 있고 의자도 실감 나게 움직이자 손에선 땀이 납니다.

    [테리사 우 / 중국인 관람객 : 진짜 무서워요. 너무 진짜 같아요. 너무 무서웠어요.]

    자동차를 탄 이 사람들은 악당들과 추격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옆으로 고개를 돌리면 눈에 보이는 화면도 시선을 따라 자연스레 변합니다.

    VR 안경만 쓰면 운동을 할 수도 있고 친구와 캠핑을 떠날 수도 있고 심지어 우주 여행까지 다녀올 수 있습니다.

    [케빈 김 / CES 관람객 : 생각보다 많이 실감 나서 조금 어지러운 부분도 있고 약간 현기증이 나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페이스북이 2조 원 넘게 주고 인수한 오큘러스를 비롯해 거의 모든 VR 체험관에 긴 줄이 늘어설 만큼 관심이 컸습니다.

    모험과 스릴을 즐기는 오락용으로 많이 쓰이는 VR은 앞으로 유통이나 교육 등의 용도로 영역을 빠르게 넓혀갈 것으로 전망됩니다.

    최근 활용 범위가 넓어지고 있는 드론도 사람이 탈 수 있는 제품이 나올 정도로 진화했습니다.

    [데릭 셩 / 드론 이항 개발회사 공동설립자 : 자동 비행을 합니다. 타는 사람은 앉아만 있으면 됩니다. 조종사가 아니까 면허를 딸 필요도 없습니다. 승객처럼 앉아서 즐기면 됩니다.]

    본격적인 상용화에 이르려면 아직 기술적으로 부족한 부분도 있지만, 자유로운 상상력을 바탕으로 한 노력이 우리 생활에 다양한 재미를 안겨주고 있습니다.

    라스베이거스에서 YTN 신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