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북, 남북공동행사 10월 중순 제안"
Posted : 2018-09-07 18:51
북한이 10·4 선언 기념 남북 공동행사를 기존의 10월 초에서 10월 중순으로 변경해 추진하자는 제안을 해왔다고 6·15 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가 밝혔습니다.

위원회는 오늘 6·15 북측위원회가 10·4를 계기로 한 민족공동행사를 남북정상회담 날짜를 고려하여 10월 초순에서 10월 중순으로 변경해 추진할 것을 제안했다고 전했습니다.

북측위원회 제안에 남측위는 북측 입장을 수용하여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으며, 관계부처와 협의하여 판문점 선언 이후 첫 '민족공동행사'가 규모 있게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앞서 남측위와 북측위는 지난 6월 말 평양에서 열린 위원장단 회의에서 10·4 선언 발표 11돌, 개천절, 3·1절 100주년 등의 계기들에 민족공동행사를 성대하게 열기로 합의했습니다.

남과 북, 해외 민간단체들이 함께 진행하는 민족공동행사는 2008년 6월을 마지막으로 10년째 열리지 못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