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바른정당 "결과 존중...피고인 인권도 고려해야"
Posted : 2017-10-13 18:10
바른정당 박정하 수석대변인은 법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한 데 대해 오직 법적 잣대로만 판단한 결론이라 믿고 그 결과를 존중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수석대변인은 재판 중인 사안에 대한 사법부 판단에 정치권이 개입해 국론을 분열시키는 일이 더 있어서는 안 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다만 피고인의 인권과 방어권 보장 등에 대해 일각에서 제기하고 있는 논란에 대해서는 고려해 볼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