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학기 대학교 '대면수업·대면활동 확대 방안' 발표

2021년 06월 24일 오전 10시 46분
현장생중계 YTN news
[유은혜 /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입니다.

오는 7월부터 적용되는 사회적거리두기 4단계 개편안은, 자율과 책임의 방역 원칙 아래, 국민 전체의 일상 회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교육도 마찬가지입니다.

코로나19로 움츠려들었던, 학생들의 일상을 회복하고, 길어지는 코로나19 위기 속에 심화된, 우리 학생들의 학습과 정서, 사회성의 결손을 빠르게 극복하는 것이, 당면한 과제이며, 반드시 해내야 할 과제입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교육부는 유치원, 초중고에 이어 대학 또한 오는 2학기 학사일정부터 대면활동을 확대하도록 하겠습니다.

다만, 대학의 수업과 수업 외의 모든 교육활동에서 대면 방식을 확대하되, 3분기 백신 예방접종이 완료되는 시점과 연계하여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가겠습니다.

대학이 바로 전면등교를 하지 않고 단계적인 확대를 하는 이유는, 전체 전국 누적 확진자 중 20대가 15.2%로 두 번째로 많은 연령대라는 점과 대학생이 초중등학생에 비해 사회적 관계가 넓고 활동 폭이 크다는 점, 대학생의 1학기 하루 평균 확진자가 19.8명으로 매월 일정 수준이 유지되는 점 등을 고려하였습니다.

'대학의 대면활동 단계적 확대방안'의 주요 내용만 말씀드리겠습니다.

첫째, 단계적인 확대를 위해 대학의 실험-실습-실기 수업과 소규모 강좌부터 대면 수업을 시작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