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인도 '뎅기열' 특별경계령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10-04 20:45
앵커

우리나라에 유입되는 해외 감염병 1위가 뎅기열이라는 조사가 발표됐는데요.

동남아시아 여행을 하시는 우리 국민께서 모기에 물려 많이 걸리는 질병이기도 하죠.

사무관님 그런데 인도 뉴델리에서도 뎅기열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고요?

[김원집 사무관]
네 그렇습니다.

당분간 인도 뉴델리를 방문하시는 우리 국민께서는 특히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최근 들어 갑자기 환자가 크게 늘어 뉴델리 당국이 뎅기열 특별경계령을 내렸는데요.

우기가 끝나고 비가 그치면서 모기떼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앵커

뎅기열은 예방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다고 하는데요.

모기에 물리지 않는 것이 최선책이겠죠?

[김원집 사무관]
네, 그렇습니다.

모기 출현이 많은 공원, 나무 덤불, 잔디밭에서는 바닥에 앉지 마시고 오래 머무는 것은 자제하시기 바랍니다.

색상이 밝고 통풍이 잘되는 긴 옷을 입는 것이 좋고요.

맨발이 드러나는 샌들도 피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외출하실 때는 꼭 모기 기피제를 바르거나 뿌리시고요.

숙소에서는 방충망을 꼼꼼히 확인하시고 모기퇴치제를 뿌린 후 취침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뎅기열에 걸리면 감기몸살 증상과 비슷하다는데요.

[김원집 사무관]
네 그렇습니다.

고열과 두통 탈진 증상이 오는데요.

증상이 보였을 때 챙겨간 감기몸살약을 먹고 휴식을 취하기보다는 병원에서 진단받고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

뎅기열은 치사율은 낮지만 감염될 경우 여행할 수 없을 정도로 기운도 없고 통증이 매우 큰데요.

초기에 빠른 치료를 해야 여행 일정을 차질없이 마칠 수 있습니다.

더운 지역을 여행하실 때는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하시고 안전 여행하시기 바랍니다.

해외안전여행정보 저희는 다음 시간에 뵙겠습니다.

고맙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