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9,786명| 완치 5,408명| 사망 162명| 검사 누적 410,564명
찾아라! 행복한 직업의 조건!
Posted : 2020-02-16 03:41

동영상시청 도움말

신나는 케이팝 음악에 맞춰 춤추는 사람들.

전문 댄서 같은 화려한 몸짓에 관객석도 한껏 달아오른다.

무대에 오른 사람들은 모두 케이팝을 사랑하는 스위스의 한류 팬들!

스위스에서 처음 열린 케이팝 경연대회 현장에 9팀이 출전했다.

[루이자 / 스위스 케이팝 팬 : 친구가 오늘 참가해서 응원하러 왔어요.]

[레이첼 / 스위스 케이팝 팬 : 음악을 이해하기 위해서 언어를 꼭 알아야 하는 건 아니에요. 전체적인 게 중요하죠. 노래, 랩, 퍼포먼스 그 모든 것들이 합쳐진 케이팝은 서부 영어권 문화보다 더 흥미롭고 특별합니다.]

실력을 겨루는 자리니만큼 진지한 얼굴로 무대를 지켜보는 사람들이 있다.

"먼저 심사위원을 소개할게요. 비보이 이슈~!"

비보이 이슈로 불린 이 사람은 한국에서 온 비보이 출신의 박광석 씨!

전 세계 비보이 계에서 주름잡던 광석 씨는 요즘 스위스에서 프로 댄서로 활약하고 있다.

그런데 광석 씨, 오늘 그냥 앉아서 심사위원만 할 생각이 아닌 듯하다.

순식간에 등장해 무대를 장악하며 프로다운 면모를 보인다.

[부츠 / 청소년 문화센터 디나모 팀장 : 박광석 씨는 환상적인 댄서로 제가 아는 세계 최고의 댄서 중 하나입니다. 무대에서 그는 마력을 뿜어내죠. 프로 정신이 투철해서 함께 작업하기에도 아주 좋습니다.]

[박광석 / 프로 댄서 : 오늘 너무너무 재밌었어요. 생각보다 친구들이 너무 잘해서 저도 즐겼던 것 같아요. 다음에는 더, 더 좋은 모습으로 만났으면 좋겠어요. 감사합니다.]

21년째 춤을 추고 있는 광석 씨.

처음부터 스위스에 정착할 생각은 아니었다.

비보이로서 국제무대에 서다 보니 그의 진가를 알아본 스위스 회사가 프로 댄서를 권유했다.

30대 나이, 비보이 세계에서 이룰 만큼 이뤘으니 더는 망설일 것이 없었다.

[박광석 / 프로 댄서 : 예전에 활동했던 비보이 이슈로서의 비보이 활동과 비보이 이슈로서의 극장에서 활동하는 그 차이가 확실히 다르고요. 아무래도 다른 사람들이랑 일하다 보니까 그 안에서 교차하는 점이 매우 많고요.]

서로 이기고 지는 것이 분명했던 비보이 세계에서는 모든 것이 경쟁이었다.

물론 그 나름의 즐거움도 있었지만 오롯이 춤만 즐기는 생활은 아니었다.

[박광석 / 프로 댄서 : 예전부터 사람들이랑 교감하는 걸 되게 좋아했어요. 근데 비보이 행사에서는 그게 좀 한정돼 있어요. 이겨야 하니까 우승해야 하니까 그래서 이제는 극장 공연을 하다 보면 그게 되게 자연스러워요.]

브레이크댄스에서 탱고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인생은 곧 춤이라고 말하는 광석 씨.

요즘 스위스에서 일기 시작한 케이팝의 인기도 광석 씨의 댄서 생활에 큰 힘이 되고 있다.

[박광석 / 프로 댄서 : 케이팝이 되게 엔터테인먼트 한 것 같아요. 여러 가지로 어떤 화장이라든지 춤, 노래, 각종 그 청소년들한테 되게 마음이 끌리게끔 하는 것 같아요. 아무래도 저도 제가 춤 시작했을 때는 저도 청소년이었는데 뭔가 그런 돌파구가 필요한데 아무래도 케이팝이 유럽 청소년들한테 되게 많은 영향을 끼치는 것 같아요.]

광석 씨는 아직 춤으로 이루고 싶은 꿈이 많이 남았다고 말한다.

스위스를 넘어 유럽 전역에서 활약하고, 언젠가 단독 공연 무대까지 오르고 싶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