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384명| 완치 6,776명| 사망 200명| 검사 누적 486,003명
전통주 '막걸리' 미국 진출 박차!
Posted : 2013-04-13 08:38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멘트]

이른바 '코리안 와인'으로 불리는 전통주 막걸리가 미국에서 조금씩 시장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생막걸리를 직접 담가 판매하는 양조장이 생기고, '막걸리 칵테일' 등 다양한 요리법도 소개되고 있다는데요.

박경자 리포터가 소개합니다.

[리포트]

막걸리 한 잔을 따라넣고, 토닉워터와 과즙을 섞습니다.

달콤하면서 신선한 과일향이 살아있는 '막걸리 칵테일'이 완성됐습니다.

시카고 뿐 아니라 LA, 뉴욕 등 동포들이 많은 도시에서는 한국의 전통주 '막걸리'가 현지인들에게 그리 낯설지 않습니다.

[인터뷰:미란다 레이커]
"소세지나 파스타랑 먹으면 맛있을 것 같아요."

[인터뷰:롭 캠블]
"부드러우면서 새콤한 맛이 조화를 이뤄서 무척 맛있었어요."

세계 각국을 대표하는 술이 한 곳에 늘어선 진열대.

요즘은 한국 소주와 함께 막걸리가 빠지지 않습니다.

[인터뷰:편의점 직원]
"보통 한국 술은 소주로 시작하는데 여기 막걸리를 가져다두니까 사람들이 호기심에 마셔보고 좋아하더라구요."

막걸리의 미국 수출은 지난 5년 동안 비약적으로 늘었습니다.

지난 2천 8년 20만 달러에 불과했던 한 해 수출액은 5년새 무려 9배를 넘었습니다.

막걸리의 인기를 타고 최근에는 발효주의 진미를 알리는 생막걸리 양조장까지 처음으로 생겼습니다.

[인터뷰:오준환, 시카고 생막걸리 양조장 대표]
"재고를 두지 않고 그날 생산한 것들은 그날 소비할 수 있도록 싱싱한 막걸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생산량을 맞춰 보고자 합니다."

현재 막걸리 수출의 80%는 일본에 집중돼 있지만 미국 시장도 가능성이 충분하다고 관계자들은 말합니다.

[인터뷰: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식품수출팀 양인규 팀장]
"한류 영향으로 미국사회에서 일고 있는 한국음식과 문화에 대한 높은 관심을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습니다. 캔 막걸리 제품 등 신제품 등을 통한 소비자 홍보 교육 등 다양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면 (미래 수출시장으로 충분한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미국 소비자 곁에 성큼 다가선 전통주 막걸리.

깊고 부드러운 한국의 맛으로 시장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시카고에서 YTN 월드 박경자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