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집단 성폭행 혐의' 정준영·최종훈, 오늘(16일) 첫 공판
'집단 성폭행 혐의' 정준영·최종훈, 오늘(16일) 첫 공판
Posted : 2019-07-16
여성을 집단 성폭행했다는 혐의를 받는 가수 정준영과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의 첫 재판이 시작된다.

16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부장판사 강성수)는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특수준강간) 등 혐의를 받는 정준영, 최종훈 외 3명에 대한 1차 공판기일을 진행한다.

지난달 27일 있었던 공판준비기일에서 정준영과 최종훈의 법률 대리인은 성폭행 혐의에 대해 부인한 바 있다.

최종훈 등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 3월 대구에서 정준영과 함께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출처 = YT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