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권상우 "극중 이혼? 남 얘기 같아...결혼 권하고 싶다"
Posted : 2019-10-10 12:15
  • 권상우 "극중 이혼? 남 얘기 같아...결혼 권하고 싶다"_이미지


배우 권상우가 이혼에 대해 "그렇게 살기 싫다는데 헤어질 수도 있다. 그렇지만 나는 남 얘기 같이 느껴졌다"라고 말하며 결혼 생활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권상우는 10일 오전 서울 종로구 한 카페에서 기자들을 만나 극중 이혼을 체험해본 소감에 대해 이같이 말하며 "결혼은 하라고 하고 싶다. 각자가 판단할 부분이기는 하지만, 나이를 먹어가면서 변하지 않는 내 편과 내 식구가 있다는 건 다른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아침에 자고 있는 딸 옆에서 얼굴 문지르고 사진 찍고 이러는 행복은 결혼을 하지 않은 사람들은 모르는 거지 않냐. '결혼 안 한 너희가 아냐?' 싶은 즐거움이 있다"고 자랑했다.


권상우는 '두번할까요'에서 싱글 라이프를 꿈꾸는 현우로 분해 코믹 연기를 펼쳤다.


'두번할까요'는 생애 최초 이혼식으로 전 와이프 선영(이정현 분)에게서 겨우 해방된 현우 앞에, 선영이 현우의 옛 친구 상철(이종혁 분)과 함께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세 남녀의 이야기를 다룬 코믹 로맨스다.


성민주 인턴기자 meansyou@tvreport.co.kr / 사진=KTH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