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롱리브더킹’ 강윤성 감독 “‘범죄도시’와 다른 이야기, 철저한 오락 영화”
Posted : 2019-05-20 11:21
  • ‘롱리브더킹’ 강윤성 감독 “‘범죄도시’와 다른 이야기, 철저한 오락 영화”_이미지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이 차기작으로 ‘롱 리브 더 킹’을 연출한 이유를 밝혔다.



20일 서울 동대문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영화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강윤성 감독)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강윤성 감독과 배우 김래원, 원진아, 진선규, 최귀화가 참석했다.



영화 ‘범죄 도시’ 이후 2년 만에 ‘롱 리브 더 킹’으로 돌아온 강윤성 감독은 “철저하게 오락 영화를 지향하고 만들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강 감독은 “조직의 보스가 어떤 계기를 통해 목포의 영웅이 되고 삶의 전환점을 맞이하게 되는 영화”라고 설명했다.



‘범죄도시’ 차기작으로 ‘롱 리브 더 킹’을 택한 이유에 대해 강윤성 감독은 “‘범죄도시’ 이후 들어온 작품 중에서 가장 재미있는 작품이었고, ‘잘 할 수 있는 이야기’라고 생각했다. 또한 ‘범죄도시’와는 다른 이야기라서 좀 다른 작품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해서 연출을 맡게 됐다”고 전했다.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은 우연한 사건으로 일약 시민 영웅이 된 거대 조직 보스 장세출(김래원)이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해 세상을 바꾸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역전극. ‘범죄도시’를 연출한 강윤성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6월 19일 개봉.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