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CJ ENM '신과함께' 덱스터 인수? 사실과 달라..양측 회의중"
  • "CJ ENM '신과함께' 덱스터 인수? 사실과 달라..양측 회의중"_이미지
Posted : 2019-01-11 12:15

CJ ENM과 덱스터스튜디오 양측이 인수설과 관련 "확인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CJ ENM 관계자는 11일 TV리포트와 통화에서 "덱스터스튜디오 인수 내용과 관련해 내부 확인 중이다"라고 밝혔다.



덱스터스튜디오 관계자 역시 "덱스터스튜디오가 CJ ENM에 인수된다는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 현재 덱스터와 CJ ENM 양측이 회의 중이다"라고 말했다.



'신과함께' 관계자는 TV리포트에 "덱스터스튜디오와 CJ ENM이 전략적 제휴를 맺는다"라고 전했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 제작사이자 VFX 업체다. 2017년 인터파크홀딩스 자회사였던 영화 사운드 업체 라이브톤을 인수하며 규모를 키웠고, 최근 VR 개발, 중국 완다그룹 쿤밍 테마파크에 178억 원 규모의 콘텐츠를 납품하며 아시아 최대 스튜디오로 성장했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영화 '신과함께' 시리즈로 쌍천만 흥행 신화를 거뒀으나 회사 규모가 커지며 오히려 경영에 고민이 깊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덱스터 측은 지난해부터 대기업과 협업을 통해 경영 안정화를 꾀하는 방안을 고민해왔다.



CJ ENM의 덱스터스튜디오 인수설이 보도되며 덱스터 주식은 11일 전날보다 29.96%(1540원) 치솟은 6680원을 기록했다. 한국거래소는 덱스터와 CJ ENM에 인수설 사실여부 및 구체적 내용에 대한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답변시한은 11일 오후 6시까지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