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서유기7’ 송민호, ‘정통 몸개그’로 예능인의 끼... 강호동·이수근 경계
Posted : 2019-11-08 21:42
  • ‘신서유기7’ 송민호, ‘정통 몸개그’로 예능인의 끼... 강호동·이수근 경계_이미지


송민호의 ‘정통 몸개그’에 강호동과 이수근 전문 예능인들이 경계를 폈다.


8일 방송된 tvN ‘신서유기7’에선 ‘고깔 쓰고 멀리 뛰기’ 경기를 진행됐다.


앞서 요괴들은 가을 특산품이 걸린 인물퀴즈에서 단 한 개의 특산품도 얻지 못한 바. 이에 따라 나영석PD는 번외경기를 준비했다.


이번 경기의 주인공은 바로 송민호다. 고깔을 쓰고 제자리를 돌던 송민호는 곧장 스태프들을 향해 돌진하는 것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송민호가 기어이 중심을 잃고 쓰러지면 ‘정통 몸개그’에 강호동과 이수근이 발끈했다. 특히나 이수근은 “이렇게 해버리면 우린 땅속으로 가야 하나?”라며 탄식했다. 강호동 역시 “이래서야 다른 사람은 TV에 나오겠나?”라고 한탄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다친 듯 무릎을 매만지던 송민호는 “옛날에 까진 거다”라고 엉뚱하게 덧붙이는 것으로 큰 웃음을 자아냈다.


이번 고깔 쓰고 멀리 뛰기 경기에선 ‘지니’ 규현이 우승을 차지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신서유기7’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