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막돼먹은 영애씨17’ 정보석X라미란, 뜻밖의 시장 데이트…로맨스 시작될까
  • ‘막돼먹은 영애씨17’ 정보석X라미란, 뜻밖의 시장 데이트…로맨스 시작될까 _이미지
Posted : 2019-04-26 14:51

‘막돼먹은 영애씨17’ 정보석과 라미란이 재래시장에 뜬다.



26일 tvN 불금시리즈 ‘막돼먹은 영애씨17’(한설희 백지현 홍보희 극본, 한상재 연출) 측은 최종회를 앞두고, 재래시장에서 뜻밖의 부부 포스를 뿜어내는 보석(정보석)과 미란(라미란)의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미란의 경품 집착이 불러온 초대형 스캔들이 폭소를 자아냈다. 우연히 보석과 함께 가전제품 매장을 방문한 미란은 신혼부부 대상으로 하는 이벤트의 유혹을 이기지 못하고 위장 결혼 작전에 나섰다. 청첩장부터 합성한 커플 사진까지 재능을 갈아 만든 미란의 노력으로 경품 획득에 성공했다. 하지만 이 사실을 알게 된 보석은 미란에게 “또라이 같으니!”라며 불같이 화를 냈고, 미란의 위장 결혼 프로젝트는 끝이 났다. 방송 말미 곤란한 상황에 처한 미란을 위해 남편행세를 하는 보석의 츤데레 모습은 뜻밖의 설렘을 선사하며 두 사람의 관계 변화에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재래시장 데이트(?)에 나선 보석과 미란의 모습이 담겼다. “넣어둬~넣어둬~”를 외치며 필살의 애교를 펼치는 ‘짠순이’ 미란과 이를 못마땅하게 쳐다보는 보석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보석은 먹음직한 굴비에 금방이라도 지갑을 열 기세다. 이때 ‘주부 9단’의 아우라를 발산하며 의미심장하게 이를 막아서는 미란의 모습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진 사진 속 잔뜩 화가 나 씩씩대며 걸어가는 보석과 뾰로통한 미란의 표정이 과연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날 방송되는 ‘막돼먹은 영애씨17’ 최종회에서는 서로가 신경 쓰이기 시작한 보석과 미란이 예기치 않은 사건, 사고와 마주한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 어딘가에 감금된 낙원사 영업 3인방의 탈출 작전에 나선 보석과 미란의 의기투합도 그려지며 두 사람이 펼칠 활약에 기대를 높인다.



‘막돼먹은 영애씨17’ 제작진은 “그동안 츤데레 커플 케미로 웃음과 설렘을 선사했던 보석과 미란 사이에 또 하나의 사건이 벌어진다”며 “뒤끝의 끝판왕으로 변한 미란의 소심한 복수에 보석의 ‘웃픈’ 하루가 빅재미를 선사한다. 여기에 예기치 못한 사건에서 대활약을 펼치는 두 사람의 의기투합도 마지막까지 함께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막돼먹은 영애씨17’는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N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7’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