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살림남2' 최민환♥율희, 쇼핑몰 혼비백산 한 까닭은
  • '살림남2' 최민환♥율희, 쇼핑몰 혼비백산 한 까닭은 _이미지
Posted : 2019-01-01 09:12

‘살림남2’ 최민환과 율희의 돌발쇼핑이 무사히 끝날 수 있을까.



오는 2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아들 재율의 예방접종을 위해 외출했던 민환 부부가 계획에 없던 쇼핑에 나서며 큰 혼란을 겪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최민환과 율희 부부는 아들 재율의 예방접종을 위해 아침부터 분주하게 준비를 하고 병원으로 나섰다. 간만의 외출에 들뜬 두 사람은 예방접종이 끝나고도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고, 결국 계획에 없던 재율이 옷 쇼핑을 하자며 쇼핑몰로 향했다. 출산 후 외출할 기회가 많지 않았던 율희는 아들 옷을 고르면서도 오랜만의 쇼핑에 설레어 하는 모습으로 지켜보던 민환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이에 민환은 율희에게 쇼핑을 권했고, 잠시 망설이던 율희는 곧 신나 하며 밝은 표정으로 매장안으로 들어갔다. 마음에 드는 옷들을 입어보며 율희는 매우 행복해했고, 아름다운 율희의 변신에 최민환은 줄곧 시선을 떼지 못하며 함께 즐거워했다.



그러나 이들의 행복은 잠시, 갑작스럽게 울음을 터뜨린 재율이 때문에 민환 부부는 멘붕(?)에 빠졌다고 한다.



재율의 갑작스러운 울음의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모으는 가운데 이후 민환이 진땀을 흘리며 쇼핑몰을 헤매고 다녔다고 해 그들에게 무슨 일들이 일어난 것인지 호기심을 증폭시키고 있다.



더불어, 오랜만에 재율과 함께 데이트에 나섰던 이들 부부의 하루가 어떻게 마무리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어린 아들 재율과 함께 외출에 나선 최민환 율희 부부의 이야기가 그려질 ‘살림남2’는 오는 2일 저녁 8시 55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KBS2 '살림남2'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