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예 김예은, tvN 단막극 여주인공 됐다…‘물비늘’ 캐스팅
  • 신예 김예은, tvN 단막극 여주인공 됐다…‘물비늘’ 캐스팅 _이미지
Posted : 2018-10-12 16:54

신예 김예은이 tvN 단막극 여주인공으로 낙점됐다.



12일 소속사 샛별당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예은은 tvN 단막극 ‘드라마 스테이지-물비늘’(이아연 극본, 신수원 연출)에 캐스팅 됐다.



‘물비늘’은 서로를 향한 감정이 사랑인지 미움인지 알지 못하는 두 남녀가 장례식장에서 만나며 벌어지는 며칠간의 이야기다. 영화 ‘마돈나’ ‘유리정원’ 등을 연출한 신수원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김예은은 ‘물비늘’에서 윤슬 역을 맡았다. 윤슬은 다소 거칠었지만 순수했던 열아홉의 사건을 잊지 않는 여주인공. 잊을 만하면 고향으로 내려와 진철을 꾸준히, 그리고 사소하게 괴롭히는 인물이기도 하다.



특히 김예은은 독립영화계의 퀸으로 손꼽히며 충무로를 이끌 기대주로 급부상하고 있다. 영화 ‘환절기’ ‘호랑이보다 무서운 겨울 손님’ ‘소공녀’ ‘너와 극장에서’ ‘은하비디오’ 등 작품성을 뽐내는 영화에 두루 출연하며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것. 뿐만 아니라 크고 작은 영화제를 통해 연기상까지 수상하며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는 중이다.



김예은은 ‘물비늘’을 통해 첫 드라마 출연을 하게 됐다. 단번에 여주인공 자리까지 꿰차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상황. 개성 있는 마스크와 다수의 장,단편 영화를 통해 보여준 연기력이 드라마를 통해 얼마나 임팩트 있게 그려질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드라마 스테이지’는 신인작가들의 ‘데뷔 무대’라는 의미를 담은 tvN 단막극 프로젝트다. 올 초, CJ ENM의 신인스토리텔러 지원사업인 오펜(O.PEN)에서 진행한 드라마 스토리텔러 공모전에서 당선된 10개 작품으로 구성됐다. 올해 ‘드라마 스테이지’는 사회적 이슈를 반영한 소재와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12월 방송.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샛별당 엔터테인먼트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