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태용 전 감독, "PK 양보한 손흥민, 칭찬해줘야"
  • 신태용 전 감독, "PK 양보한 손흥민, 칭찬해줘야"_이미지
Posted : 2019-01-16 22:58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신태용 전 대표팀 감독이 페널티 킥을 황의조에게 양보한 손흥민을 칭찬했다.

파울로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6일 밤 10시 30분(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 위치한 알 나얀 스타디움서 열린 중국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AE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3차전 전반전에서 황의조의 선제골로 1-0으로 앞섰다.

벤투 감독은 4-2-3-1 전술을 가동했다. 황의조를 최전방에 배치했고, 2선에 이청용, 손흥민, 황희찬을 내세웠다. 중원에는 정우영, 황인범을, 수비에는 김진수,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를 기용했다. 골문은 김승규에게 맡겼다. 주장 완장은 손흥민이 찼다.

손흥민의 존재감은 대단했다. 중국은 손흥민을 의식해 제대로 된 수비 조직을 갖추지 못했다.

그리고 전반 13분 손흥민은 김문환의 패스를 이어받아 박스안에서 슈팅 기회를 엿봤고, 이 과정에서 정쯔와 시커로부터 페널티 킥을 얻어냈다.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 킥. 하지만 손흥민은 욕심내지 않았다. 손흥민은 황의조에게 양보했고, 황의조는 이를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손흥민의 양보를 지켜본 전 대표팀 감독이자 현재 해설위원으로 활동 중인 신태용은 "손흥민이 주장으로서 팀 전체적인 분위기를 이끌고 가기 위해 양보한 것은 정말 칭찬해줘야 한다"라고 극찬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