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조수미, 코로나19 음성 판정 “자가격리 중”… 뜻밖의 2G폰 화제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조수미, 코로나19 음성 판정 “자가격리 중”… 뜻밖의 2G폰 화제

2020년 10월 16일 10시 4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 조수미, 코로나19 음성 판정 “자가격리 중”… 뜻밖의 2G폰 화제_이미지
소프라노 조수미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15일 조수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 검사 결과 음성 나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종로구청으로부터 받은 휴대폰 문자 메시지가 담겨있다. 해당 문자 메시지에는 "종로구 보건소입니다. 14일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입니다"라고 적혀 있다.

뜻밖의 화제를 모은 것은 조수미의 휴대폰이었다. 스마트폰이 아닌 2G 휴대폰을 쓰는 조수미에 눈길이 모였다. 놀라는 네티즌에 조수미는 “우리나라 들어올 때마다 쓰는 폰인데 아직도 잘 터지니 버리기가 아깝다”라고 직접 답변을 달기도 했다.

앞서 조수미는 "자가격리 중"이라고 근황을 전한 바 있다.

한편 조수미는 지난 7월 코로나19를 극복하자는 메시지를 담은 디지털 싱글 음반 'Life Is a Miracle'(삶은 기적)을 공개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조수미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