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호중, 前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허위사실, 법적대응"(공식)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김호중, 前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허위사실, 법적대응"(공식)

2020년 08월 04일 20시 5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호중, 前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허위사실, 법적대응"(공식)
가수 김호중이 전 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해명했다.

4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최근 김호중의 전 팬카페와 커뮤니티 등을 통해 이야기 되고 있는 전 여자친구 폭행 사건과 관련해 모든 건 허위사실"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호중은 5년 전 여자친구와 교제 당시 결코 어떠한 폭행 사실도 없었음을 명확하게 말씀드린다"라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글을 올린 박 모 씨에 대해 법적 조치를 준비 중이다.

그러면서 "거듭 말씀드렸듯 당사는 근거없는 사실로 루머를 생성하는 행위와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 씨는 최근 온라인 카페에 김호중이 자신의 딸과 교제하며 2년 정도 함께 생활했다는 글을 올렸다. 이 카페의 운영자는 김호중과 분쟁 중인 전 매니저다.

박 씨는 이 글에서 "(김호중이) 2014년 4월 초 저희 부부가 했던 개인적 부탁으로 (딸에게) '네 애비가 나를 귀찮게 한다'고 큰 소리로 말했다. 여기에 딸이 항의하자 심한 욕설과 함께 목을 잡아 벽에 붙이고 뺨, 머리 등을 때렸다"라고 주장했다.

다음은 김호중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김호중의 전 팬카페와 커뮤니티 등을 통해 이야기 되고 있는 전 여자친구 폭행 사건과 관련해 모든 건 허위사실임을 알려드립니다.

김호중은 5년 전 여자친구와 교제 당시 결코 어떠한 폭행 사실도 없었음을 명확하게 말씀드립니다.

현재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을 하며 전 팬카페와 커뮤니티 등에 글을 올린 박 모씨에 대해 당사는 이미 법적인 조치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앞서 보내드렸던 공식입장을 통해 거듭 말씀드렸듯 당사는 근거없는 사실로 루머를 생성하는 행위와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입니다.

5년이란 시간이 지난 지금 당사자도 아닌 당사자의 아버지인 박 모씨의 허위 주장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