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893명| 완치 19,970명| 사망 378명| 검사 누적 2,219,162명
우도환, 7월6일 입대..."건강히 잘 다녀올게요" 자필 편지(전문)
Posted : 2020-06-24 18:29
우도환, 7월6일 입대..."건강히 잘 다녀올게요" 자필 편지(전문)
배우 우도환이 현역 입대한다.

24일 소속사 키이스트는 "우도환이 7월 6일 현역 입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안전과 건강상의 이유로 입대 장소와 시간은 비공개"라며 "팬들과의 송별 인사나 기자회견 등 별다른 공식행사 없이 조용히 입소한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키이스트는 "몸 건강히 국방의 의무를 이행할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의 말을 덧붙였다. 우도환의 전역 예정일은 2022년 1월 5일이다.

우도환도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입대 관련 소감을 자필 편지로 전했다.

먼저 우도환은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많이 놀랐겠지만 팬 여러분들께 직접 말씀드리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됐다"라며 "제가 7월 6일 현역으로 입대를 하게 됐다"라며 "직접 만나 인사드리지 못해 미안하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 20대를 지켜봐주시고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덕분에 너무 행복한 20대를 보낼 수 있었다. 많이 어려운 시기에 건강하시고 행복하셨으면 좋겠다. 저도 건강히 잘 다녀와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우도환은 지난 2011년 영화 '연 섬집아기'와 드라마 '왔어왔어 제대로 왔어'로 데뷔했다. 이후 tvN '닥치고 꽃미남 밴드', 넷플릭스 '드라마 월드', KBS2 '우리집에 사는 남자', OCN '구해줘', KBS2 '매드독', MBC '위대한 유혹자', JTBC '나의 나라' 등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연기자로서 입지를 다졌다. 영화 '마스터', '사자', '신의 한 수' 등에 출연하며 스크린에서도 존재감을 드러냈다.

우도환은 최근 SBS '더 킹 - 영원의 군주'에서 극과 극의 1인 2역 연기를 안정적으로 소화해 호평을 받았다.

[우도환 손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우도환입니다.

갑작스러운 소식에 많이 놀라시겠지만, 팬 여러분께 직접 먼저 말씀드리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되었습니다.

제가 7월 6일에 현역으로 입대를 하게 되었습니다. 직접 만나 인사드리지 못해서 미안한 마음입니다.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과분한 사랑에 매 작품 행복했습니다.

저의 20대를 지켜봐주시고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너무 행복한 20대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많이 어려운 시기에 건강하시고 행복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저도 건강히 잘 다녀와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

그 어떤 말로도 표현 못 할 만큼 사랑하고 감사합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OSE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