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차준호 측, 학폭 의혹에 "사실무근...허위사실 법적 조치"(전문)
Posted : 2020-06-10 15:44
차준호 측, 학폭 의혹에 "사실무근...허위사실 법적 조치"(전문)
그룹 X1(엑스원) 출신 연습생 차준호가 학교 폭력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울림 엔터테인먼트가 입장을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더불어 허위 사실에 대해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9일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온라인상에서 당사 연습생을 향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사례가 발견되어 안내해 드린다”라며 “최근 SNS와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고 있는 악의적이고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내용의 글들이 퍼지고 있음을 확인했다. 이에 내용이 전혀 사실무근임을 확인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현재 시각에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와 인터넷 매체를 통해 실추될 아티스트의 이미지를 보호하기 위해 당사에서는 해당 사건을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초등학교 시절 차준호에게 집단 따돌림을 당했다”라고 주장하는 네티즌의 글이 올라와 주목받은 바 있다.

한편, 차준호는 지난해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해 그룹 X1의 멤버로 활동했다.

[차준호 학교폭력 논란 관련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울림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당사 연습생 차준호를 사랑해 주시고 아껴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온라인상에서 당사 연습생을 향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사례가 발견되어 안내드립니다.

당사는 최근 SNS와 커뮤니티를 통해 퍼지고 있는 악의적이고 사실이 확인되지 않은 내용의 글들이 퍼지고 있음을 확인하였습니다. 당사에서는 즉각 해당 사실 확인을 하였고, 이에 해당 내용이 전혀 사실무근임을 확인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시각에도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와 인터넷 매체를 통해 실추될 아티스트의 이미지를 보호하기 위해 당사에서는 해당 사건을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입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허위사실 유포와 악의적인 비방 게시물 작성으로 인해 일말의 선처나 합의없이 강경한 법적 조치를 취해 소속 아티스트와 연습생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울림 연습생을 사랑해 주시고 아껴 주시는 팬 여러분들께 항상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감사합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OSE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