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338명| 완치 12,065명| 사망 288명| 검사 누적 1,384,890명
'부럽지' 전진 "사귀기 전부터 결혼 선포" 불꽃 직진 러브스토리
Posted : 2020-06-01 13:35
'부럽지' 전진 "사귀기 전부터 결혼 선포" 불꽃 직진 러브스토리
예비 신랑 전진이 예비 신부와 사귀기 전부터 결혼 선포를 했다고 밝혀 궁금증을 모은다.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기획 박정규 연출 허항 김진용)에서 예비 신랑 전진이 불꽃 같은 ‘직진 사랑꾼’의 면모를 발산한다.

지난주 ‘부럽지’를 통해 연애 3년 차 예비 신부와 러브스토리의 서막을 예고한 전진이 이번 주 방송을 통해 본격적인 연애 일상을 털어놓는다.

‘부럽패치’의 단독 기자회견에서 전진은 현재의 상태를 100% 반영한 결혼 세리머니 댄스를 선보이며 현장을 폭소케 했다. 평소 ‘부럽패치’ 군단의 하이에나 장성규의 조언을 들었다는 전진은 장성규의 돌직구 질문 공세에 당황하면서도 은근슬쩍 예비 신부에 대한 자랑과 애정을 뽐냈다.

전진은 사귀기 전부터 ‘이 여자 아니면 안 된다’는 생각에 예비 신부에게 “(우리는) 결혼할 거다”라며 결혼을 선포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과연 전진의 ‘연애 전 결혼 선포’에 예비 신부의 반응은 어땠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또한 전진은 예비 신부 앞에서 '애교둥이'가 된다고 깜짝 고백하며 ‘운명 커플’ 최송현-이재한의 일상을 인상적으로 봤다고 전하기도.

‘부럽패치’의 틈새 질문 공격에 전진은 “갑자기 그분 나오는 거 아니야?” 하며 불안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겨줬다는 후문이다. 특히 장성규는 “예비 신부와 데이트 장면을 볼 수 있나?”라며 섭외 시도까지 했다고 해 과연 전진의 연애 일상을 ‘부럽지’에서 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직진 사랑꾼' 전진의 모습은 이날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