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주예지, ‘용접공 비하’ 발언에 사과 “특정 직업 언급...불편함 끼쳐 죄송”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주예지, ‘용접공 비하’ 발언에 사과 “특정 직업 언급...불편함 끼쳐 죄송”

2020년 01월 14일 18시 3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주예지, ‘용접공 비하’ 발언에 사과 “특정 직업 언급...불편함 끼쳐 죄송”
스타강사 주예지가 용접공 비하 발언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주예지는 14일 오후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어제(13일) 라이브 방송 도중 댓글에 답변하는 과정에서 특정 직업을 언급한 것에 해당 직업 종사자와 라이브 방송을 시청한 분들에게 불편함을 끼쳤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어떤 변명의 여지 없이 정말 사과한다. 앞으로 말 한마디에 신중하고 책임을 질 수 있는 강사가 되도록 하겠다. 다시 한번 사과한다”며 고개 숙였다.

앞서 지난 13일 주예지는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수능 가형 7등급과 나형 1등급이 동급’이라는 댓글에 “가형 7등급이 나형 본다고 1등급 안 된다. 솔직히 이야기해서 가형 7등급은 공부를 안 한 거다”라고 답했다.

이어 “노력했으면, 3점 문제 다 맞히면 7등급은 아니다. 3점 문제 다 맞혀도 5, 6등급은 나온다. 7등급이 나온 건 3점 문제도 틀렸다는 것 아닌가. 안 한 거다. 그럴 거면 용접을 배워서 호주에 가야 한다. 돈도 많이 준다"고 말했다.

시청자들은 주예지의 발언을 두고 특정 직업군을 비하했다고 지적했다. 이에 주예지 강사의 이름은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에 오르내렸다.

주예지는 유튜브에서 '스타 강사'로 화제를 모았고 '트와이스 채영 닮은꼴', 'K-POP에 이은 K-Math'라는 등의 별명을 얻은 바 있다.

YTN Star 공영주 기자 (gj92@ytnplus.co.kr)
[사진캡처 = 주예지 유튜브 채널]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