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발리서 결혼' 전혜빈 "함께 할 때 행복과 안정감 느껴" 소감
Posted : 2019-12-07 11:40
'발리서 결혼' 전혜빈 "함께 할 때 행복과 안정감 느껴" 소감
배우 전혜빈이 오늘(7일) 2살 연상의 의사와 발리서 결혼식을 올리는 가운데, 소감을 남겼다.

전혜빈은 이날 자신의 SNS에 "올 한 해가 저에게는 너무나도 특별했다"라면서 "많은 일들 속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되었기에 그러하다"라고 말했다.

그는 신랑에 대해 "훌륭한 인성과 인품을 가졌고 저와 깊은 공감으로 소통하며, 함께 할 때 더 큰 행복과 안정감을 느끼게 되어 결혼을 결심하고 평생을 서로를 위해 살기로 했다"라고 이야기했다.

전혜빈은 "갑작스러운 결혼 소식을 주변 지인분들께 조차도 이야기 드리지 못했던 건 현재 방송 중인 작품에 방해가 될까, 또 저를 가족으로 맞아주시는 식구들께 행여 소란이 될까 걱정의 마음이 컸기 때문이었다"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그를 따뜻이 보필하고 항상 기쁘고 복되게 만들 수 있는 신부가 되겠다. 베풀고 나누며 좋은 귀감을 보일 수 있는 부부가 되겠다"라고 다짐했다.

전혜빈 소속사 팬스타즈컴퍼니는 지난 3일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 열애 끝에 7일 발리에서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라고 알렸다.

전혜빈은 TV조선 드라마 '레버리지 : 사기 조작단' 촬영 중 극비리에 결혼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2년 그룹 러브로 데뷔한 전혜빈은 시트콤 '논스톱3'을 비롯해 드라마 '상두야 학교 가자' '온리 유' '왕과 나' '직장의 신' '조선총잡이' '럭키' '또 오해영' '왜그래 풍상씨'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전혜빈 인스타그램]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