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서효림, 김수미子 정명호와 12월 결혼 "새 생명 찾아왔다"(전문)
Posted : 2019-11-19 13:25
서효림, 김수미子 정명호와 12월 결혼 "새 생명 찾아왔다"(전문)
배우 서효림이 김수미 아들인 나팔꽃 F&B 정명호 대표와 결혼한다.

19일 제작사 나팔꽃 & 마지끄 엔테테인먼트는 "정명호 대표와 배우 서효림이 오는 12월 22일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결혼을 발표했다.

서효림과 정명호 대표는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서로를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힘이 되어주다 진지한 관계로 발전해 사랑을 이어왔다. 그리고 변함없는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부부의 연을 맺게 되었다. 

예식은 양가 가족들과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두 사람은 결혼 준비를 하던 중 임신이라는 겹경사를 맞이했다.

관계자는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양가 부모와 결혼에 대해 상의하는 과정 가운데 새 생명이 찾아왔다"며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임에 양해 부탁 드린다"고 밝혔다.

서효림과 정명호 대표는 지난달 23일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정명호 대표의 어머니인 김수미와 서효림은 2017년 MBC 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 최근 방송 중인 SBS플러스 예능 프로그램 '밥은 먹고 다니냐?'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이어왔다.

다음은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제작사 나팔꽃 & 마지끄 엔테테인먼트입니다.

나팔꽃 F&B 정명호 대표와 배우 서효림씨 관련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정명호 대표와 배우 서효림씨는 오는 12월 22일(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두 사람은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서로를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힘이 되어주다 진지한 관계로 발전해 사랑을 이어왔습니다. 그리고 변함없는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부부의 연을 맺게 되었습니다.

일생에 한 번 뿐인 소중한 순간인 만큼 서로가 서로에게 집중하고 싶다는 두 사람의 뜻에 따라 예식은 양가 가족들과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이와 더불어,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양가 부모와 결혼에 대해 상의하는 과정 가운데 새 생명이 찾아왔습니다.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임에 양해 부탁 드립니다.

두 사람에게 항상 큰 사랑과 따뜻한 마음으로 지켜봐 주시는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결혼 후에도 많은 분들의 축하와 따뜻한 격려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새 생명의 기쁨과 한 가정을 이루며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해주시길 바라며, 함께 축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