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악플의 밤' 박성광 "임송 매니저 악플로 고생하다 퇴사...미안해"
Posted : 2019-10-05 09:46
'악플의 밤' 박성광 "임송 매니저 악플로 고생하다 퇴사...미안해"
개그맨 박성광이 악플로 고생한 임송 매니저를 향한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4일 오후 방송된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에서는 개그맨 김수용, 박성광이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박성광에게 “임송 매니저가 악플로 고생을 많이 했다더라"고 물었다.

이에 박성광은 “맞다. 저 때문에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을 하게 됐는데, 만약 저랑 일을 안했으면 평생 안 들어도 되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라고 답했다.

이어 “불특정 다수에게 많은 악플 공격을 받았다. 미안했다"며 "그래서 몸도 안 좋아지고 수술을 받아야 되고 했다”라고 퇴사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지금은 잘 지내고 있다. 사석에서도 자주 보고 있다”며 임송 매니저의 근황을 전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JTBC '악플의 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