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형제의 강'·'딸부잣집''·'덕이' 이희우 작가 별세...향년 80세
Posted : 2019-09-04 14:40
'형제의 강'·'딸부잣집''·'덕이' 이희우 작가 별세...향년 80세
원로 드라마 작가 이희우가 지난 3일 별세했다. 향년 80세.

4일 한국방송작가협회 측에 따르면 이 작가는 전날 투병 중 세상을 떠났다.

경기 파주 출신 고인은 서울에서 성장해 1959년 시인으로 등단해, 1966년에는 소설 '홍익인간'을 쓰기도 했다.

1969년 영화 '여자가 고백할 때' 각본을 맡아 영화 시나리오 작가로 데뷔했고, 1970년 서울중앙방송 라디오 드라마 작품으로 드라마 시장에도 발을 들였다.

영화 '만종', '별들의 고향', '마지막 찻잔' 등과 드라마 '봄비', '엄마의 방', '딸부잣집', '며느리 삼국지', '형제의 강', '마음이 고와야지', '덕이', '오남매', '장길산', '자매바다' 등이 그의 대표작으로 꼽힌다.

생전 대한신인예술상 소설특상, 부일영화상 최우수각본상, 국제영화상 최우수각본상, 백상예술대상 시나리오상, 한국방송대상 대통령상과 TV작가상, 대종상영화제 각본상과 각색상, 제9회 한국프로듀서상 작가상, 제13회 한국방송작가상과 대중문화예술상 보관문화훈장을 받았다.

유족으로는 배우자 차덕신 씨와 아들 상현(JTBC 보도제작국 PD)·상록(아이네클라이네 퍼니처 대표) 씨가 있으며,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3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식은 오는 6일 오전 5시 치러진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한국콘텐츠진흥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