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봄밤' 정해인, 훈훈한 약사의 반전 면모...승부욕 불태운 농구 경기
'봄밤' 정해인, 훈훈한 약사의 반전 면모...승부욕 불태운 농구 경기
Posted : 2019-05-22 17:55
농구 경기에 흠뻑 빠진 정해인의 모습이 포착됐다.

오늘(22일) 오후 9시에 시청자를 찾아가는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은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 드라마.

첫 방송을 앞두고 정해인의 또 다른 면모가 담긴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극 중 환자들의 상처를 들여다보는 다정한 약사 유지호 역을 맡은 정해인이 새하얀 가운이 아닌 농구 유니폼을 입고, 약국이 아닌 코트 위 경기에서 포착된 것.

일분일초가 긴박하게 흐르는 경기에 흠뻑 빠진 유지호는 약사로서의 이성적인 판단이 아닌 순간의 본능에 몸을 맡긴 채 승부욕을 솔직하게 드러낸다고.

그 뿐만 아니라 이정인(한지민)의 오랜 연인이자 은행 심사과 과장인 권기석(김준한)과 훈훈하게 악수를 하는 만남의 현장이 포착돼 호기심을 더한다.

과연 서로의 일상을 살아가던 세 사람이 어떻게 얽히고설켜 감정의 전환점을 맞이하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MBC]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