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천상지희' 출신 스테파니, 4월 18일로 컴백일 변경…3년 만의 귀환
'천상지희' 출신 스테파니, 4월 18일로 컴백일 변경…3년 만의 귀환
Posted : 2019-03-20 14:05
걸그룹 '천상지희' 출신 스테파니(32·본명 김보경)가 컴백 일정을 하루 앞당겼다.

당초 4월 19일 컴백할 계획이었던 스테파니는 일정을 하루 앞당겨 18일 새 앨범을 내기로 확정했다. 이번 컴백은 스테파니가 2016년 5월 발표했던 싱글 '투모로우(tomorrow)' 이후 약 3년 만이라 반가움을 더한다.

스테파니는 지난 1월부터 공연되고 있는 뮤지컬 '잭 더 리퍼' 10주년 기념 공연에서 글로리아 역을 맡아 관객을 만나왔다. 바쁜 공연 스케줄을 소화하면서 새 앨범 작업을 병행해왔다는 후문이다.

한편 스테파니는 2005년 걸그룹 천상지희 멤버로 가요계에 첫 데뷔해 뛰어난 춤실력과 섹시한 매력으로 사랑받았다. 2012년 첫 솔로 앨범 '더 뉴 비기닝(The New beginning)'을 내고 솔로로 전향했다.

뮤지컬 '미인', '오! 캐롤'에서 극찬을 받으며 뮤지컬 배우로서의 입지도 다졌다. 이 밖에도 연극 '인간',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 등을 통해 퍼포먼스와 연기력을 모두 갖춘 뮤지컬 배우로 성장했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제공 = WK미디어]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