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구하라, '콘텐츠와이'와 계약 만료…소속사 없이 활동 예정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구하라, '콘텐츠와이'와 계약 만료…소속사 없이 활동 예정

2019년 02월 01일 11시 4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구하라, '콘텐츠와이'와 계약 만료…소속사 없이 활동 예정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소속사 콘텐츠와이를 떠난다.

1일 콘텐츠와이 측 관계자는 YTN Star에 "구하라와 지난달 31일부로 계약이 만료됐다. 재계약 하지 않으면서 자연스럽게 결별 수순을 밟게 됐다"라고 밝혔다.

구하라는 지난해 9월 전 남자친구 최 모 씨와 쌍방폭행 사건에 휘말리며 방송 활동을 전면 중단했다. 이와 관련, 검찰은 최 씨를 상해와 협박죄 등으로 불구속기소했다. 성관계 동영상 유포 등으로 협박한 혐의에 대해서는 실제 전송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 돼 '혐의없음' 처분을 내렸다.

구하라는 최 씨가 다리를 먼저 걷어차면서 폭행 사건이 일어난 점이 참작돼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사건 관련해서 구하라는 법률대리인을 통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이후 구하라는 지난해 12월 일본에서 팬미팅을 가지는 등 조심스레 활동을 시작했다.

2008년 카라로 가요계에 데뷔한 구하라는 2016년 카라 해체 후 배우로도 활약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출처 = 뉴시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